피부 망가지는 패턴

뒤로가기

01. 꼼꼼한 세안이 피부관리의 시작이 생각하여 세정력이 좋은 제품을 찾고, 이중.삼중세안을 한다.

02. 색조와 트러블은 별로 관계가 없다고 생각한다.

03. 잡티나 트러블의 원인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보다 그것을 감추는 색조제품에 관심을 기울인다.

04. 화장 후 세안이 중요하다고 하니 더 강한 세안제를 찾는다.

05. 트러블.모공에 각질제거제가 좋다고 추천하면 무비판적으로 수용한다.

06. 꼼꼼한 세안과 각질제거가 모공확장의 원인이라 말하면 도무지 이해를 못한다.

07. 피부장벽이 훼손되고 민감(예민)피부라고 표현하는 것보다 수분부족형지성이라고 애둘러 말한다.

08. 모공에 좋다는 화장품이라면 반드시 사고야 만다.

09. 자극없고 부드러운 세안을 권하면 덜 닦여진 느낌이라고 한다.

10. 집에서 꾸준한 홈케어를 하지 않고 제품 한 두 개를 바꾸면 개선되리라 기대한다.

11. 트러블. 민감피부를 가진 분들은 대체로 매트하고 사용감이 좋은 화장품을 선호한다.

12. 피부가 안좋아진 원인에는 관심이 없고 그저 효과좋은 화장품만을 추천받기를 원한다.

13. 자기 피부가 약한 줄은 모르고 화장품이 자기와 안맞는다고 생각한다.

14. 피부와 화장품에 대한 기본 지식을 모르니 쉽게 낚시질 당한다.

15. 거울을 자주보고 손을 자주 대는 것이 습관화되어있다.

16. 거울을 보면서 나를 느끼는 것보다 “남이 나를 어떻게 볼까?”에 신경을 더 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