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화장품소통

뒤로가기
제목

제가 샴푸하는 법!!

작성자 온스케어(ip:)

작성일 2017-07-18

조회 267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일단 저는 머리숱이 정말 많아요.
잘 기름지지 않아서 머리를 이틀에 한번 감고요.
길이는 중단발 정도입니다.

샴푸는 늘 그렇듯 두번 펌핑해서 샴푸해왔었지요.
그러다 어느날, 공병에 샴푸를 넣고 물을 섞어 샴푸+물을 머리에 적셔 샴푸하면 좋다고 하더라고요.
샴푸가 두피에 남지도 않고, 자극이 덜 되기 때문이라고 하는 것 같았습니다만......... 이유는 자세히 기억이 안 나요. 허허.

이렇게 샴푸한 지 1년이 넘어갑니다.
다른 건 모르겠지만 제가 확실히 느끼고 있는 건 정말 두피에 남지 않는 것 같은 개운함이고, 두번째는 줄어든 샴푸 사용량이에요.

저는 두번 샴푸를 해요.
두번 다 위와 같은 과정으로 샴푸하고, 샴푸 제품만 다른 걸 쓰고 있어요.
아직은 헤어 바디에 비싼 제품을 쓰는 게 좀 아까워요.
그래서 저렴한 샴푸중에 잘 맞는 제품을 쭉 3-4년 써오고 있어요.
제품은 똑같은데 방법을 달리했더니 머리가 훨씬 개운하고 그렇더라구요.


위가 제가 쓰는 제품들이고, 완전 무난한 제품들이에요.
왼쪽부터 아발론오가닉스 비오틴샴푸 빈통, 네이쳐스게이트 비오틴샴푸, 아발론오가닉스 비오틴샴푸, 케라시스 네이처링컨디셔너 에요.


저는 샤워부스 안에서는 펌핑용기가 제일 좋거든요.
그래서 이 조그만 샴푸통은 버리려다가..... 공병을 이걸로 쓰면 되겠다! 싶어 여기에 샴푸+물을 만들어서 쓰고 있어요.

일단 머리를 미지근한 물로 구석구석 적셔줘요.

그런 후에 1차샴푸를 해요.
저는 흰색통에 담긴 네이쳐스게이트 샴푸를 1차 샴푸로 쓰는데요.
비교적 거품이 잘 나고 깨끗하게 씻기는 느낌이거든요. 세정력 좋은데 좀 부들부들한.
이걸 적당히 빈통에 넣고 물을 가득 채워요.
샴푸양은 1펌프.
그리고 구석구석 머리에 부어줍니다. 뒷머리, 양옆머리, 앞머리부분, 중앙정수리부분 등등.
그리고 구석구석 꼼꼼하게 손가락으로 마사지해주듯 샴푸를 해요.

이 과정에서 두피브러쉬? 샴푸브러쉬? 헤어브러쉬? 를 쓰기도 한다더라구요.
저도 한번 사볼까 싶긴한데, 아직 손가락만으로도 충분히 시원하고, 샤워도구를 늘리면 그만큼 위생관리를 더 해야하니까....
그래도 나중에는 한번 사보려고 해요.

1차샴푸를 슥슥 헹궈주고, 2차샴푸를 해요.
파란통에 들어있는 아발론 샴푸로 2차샴푸를 해요.
2차샴푸의 양 역시 1펌프.
얘는 세럼 정도의 묽기에요. 좀 투명하고 묽은 편인데, 그래서인지 좀 가벼워요.

제가 쓰는 두 샴푸가 따로 차이가 있진 않아요.
보통 관리 좀 한다하면 딥클렌징용, 모이스춰용, 영양용 등의 용도를 구분해두는데...
저는 그냥 데일리용 샴푸만 두가지에요. 제형만 좀 다른..

2차샴푸 역시 구석구석 꼼꼼하게 마사지하듯 시원하게 샴푸하고, 마지막은 컨디셔너를 해요. 린스.
일단 샴푸한 머리카락에서 물기를 쭈욱 빼주고,
머리 끝부분 위주로, 머리카락에만 컨디셔너를 묻혀준다 생각하고 발라줘요.
그리고 미지근한 물로 싹 헹궈내요. 싹싹!

저는 트리트먼트는 너무 귀찮아서 잘 못하는데.....
만약 하신다면 샴푸 > 트리트먼트 > 린스 순서로 하시면 됩니다.
매일 하실 필요는 없고, 하게 된다면 적어도 15분이상은 두시는 게 좋아요.
저같은 경우는 트리트먼트를 할 땐, 일단 샴푸 후에 수건으로 머리를 한번 말려줘요.
물기 닦아주고 적당히 툭툭 털어내고 트리트먼트를 머리카락 위주로 발라줍니다.
그리고 30-40분 정도 방치해요. 그보다 오래둘 때도 있고요.
괜찮아요. 오히려 15분 해두는 것보다 훨씬 좋죠.

방법은 이런데, 저는 린스 건너뛰는 날도 많아요... 귀찮아서....
하하 컨디셔너 없이 샴푸만 해도 머리가 부들부들하더라고요.

이렇게 머리 다 감고나면, 수건으로 툭툭 물기 적당히 털어내고, 아르간오일이나 헤어오일 가볍게 머리카락에 발라주고, 드라이로 머리뿌리 부분, 두피부분을 말려줍니다.

아예 머리를 안 말리고 그대로 두는 건 탈모가 올 수 있다고 하더라구요 미용실에서.
그래서 두피부분은 말리고 있어요. 나머지는 그냥 두고요.
한 5분 좀 못걸리는 것 같아요.

마무리로 오일 가볍게 다시 발라주기도 하고, 패스하기도 하고요.

제가 머리 감는 법이고, 저는 만족하고 있어요.
그래서 글로 한번 써보았습니다..... 하하.
글이 너무 길어 한줄로 요약하자면,

샴푸를 물에 섞어서 써보시라! 이것입니다..... 하하.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